▶ 보도자료 받기

전국여성노동조합 / 청년유니온 / 한국비정규노동센터


수 신

각 언론사 사회부, 경제부, 사진부, 정치부 담당

발 신

전국여성노동조합 / 청년유니온 / 한국비정규노동센터

문 의

전국여성노동조합 안현정 사무처장(010-9304-7678)

청년유니온 김영민 사무처장 (010-9930-4650)

한국비정규노동센터 강인수 활동가(010-2733-3446)

보도자료

청년/여성/비정규직 대표, 경제사회노동위원회 본위원회 출범 기자회견

 

대변되지 못한 노동의 목소리를


사회적 대화의 장에 올려놓겠습니다.”

 

새로 개편된 노정 사회적 대화 기구 출범에 맞춰

미조직 취약계층 대변 노동자 위원 정책요구안 발표

일시 : 20181122() 오전 11

장소 : 서울 광화문 세종문화회관 계단 앞

주최 : 전국여성노동조합 / 청년유니온 / 한국비정규노동센터

 

1. 오늘(1122) 경제사회노동위원회 본 위원회 출범에 맞춰, 본 위원회의 청년/여성/비정규직 노동자 위원으로 참여하는 전국여성노동조합청년유니온한국비정규노동센터는 공동으로 기자회견을 열고 새롭게 출발하는 사회적 대화기구에 임하는 포부를 밝히고 정책과제를 발표했다.

 

2. 그동안 노동시장의 대표적 취약계층에 해당하는 청년/여성/비정규직 노동자의 이해관계는 사회 전반에서 이해 대변의 소외 계층이기도 하다. 그런 의미에서 경제사회노동위원회의 대표성 확대는 보다 취약한 계층의 이해 대변을 적극적으로 보완한다는 측면에서 의미가 있다.

 

3. 이제 새롭게 출발하는 경제사회노동위원회가 광장의 촛불을 넘어, 모든 사람의 노동권 보장과 일터의 민주주의로 나가는 시발점이 되기를 바라며, 우리 사회의 노동이 있는 민주주의를 향한 진전에 중요한 분기점이 되어야 할 것이다.

 

4. 최근 정부와 국회에서 탄력근로제 확대 도입은 그러한 분기점에 찬물을 끼얹는 것은 아닌가 우려된다. 무엇보다도 노사 당사자 간의 토론과 합의 없이 일방적으로 결정되는 것 아닌가 우려가 높다. 이에 대해서도 경제사회노동위원회의 논의가 중요하다. 정부와 국회는 새롭게 출범하는 사회적 대화기구의 논의를 존중하여야 할 것이다.

 

5. 전국여성노동조합, 청년유니온, 한국비정규노동센터는 각각의 5대 정책과제를 발표하고, 향후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산하 계층별 위원회 구성과 청년/여성/비정규직 노동자의 목소리를 다양하게 담아내는 노력을 해나가고자 한다. 대변되지 못했던 수많은 노동의 목소리를 안고 무거운 책임감을 갖고 최선을 다할 것이다. .

 

 

기자회견 순서

(사회: 청년유니온 김영민 사무처장)

당사자 발언 / 청년유니온 유수정 조합원

 

정책요구안 발표

1) 경기청년유니온 김강호 위원장

2) 전국여성노동조합 안현정 사무처장

3) 한국비정규노동센터 강인수 활동가

 

기자회견문 낭독

(청년유니온 김병철 위원장,

전국여성노동조합 나지현 위원장,

한국비정규노동센터 이남신 상임활동가)

 

 

[별첨1] 기자회견문

[별첨2] 청년의 일터를 바꿀 5대 정책과제 (청년유니온)

[별첨3] 여성노동 5대 요구 (전국여성노동조합)

[별첨4] 비정규문제 해결을 위한 5대 과제 (한국비정규노동센터)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