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청앞 기자회견에 참석했습니다.

“청년노동자를 더 이상 죽이지 마라.”

“죽음의 외주화 중단하라.”

라는 구호로 피켓을 만들어 들었습니다.

photo_2019-01-10_00-30-56.jpg

photo_2019-01-10_00-30-59.jpg

photo_2019-01-10_00-31-00.jpg

photo_2019-01-10_00-31-02.jpg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