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단기를_아시나요
#에스티유니타스 #웹디자이너의_죽음 #산재인정

지난해 초에 유명 인터넷 교육업체 STUnitas에서 일하던 한 웹디자이너가 과로와 직장내 괴롭힘에 시달리다가 스스로 목숨을 끊은 일이 있었습니다. 이에 대해 청년유니온도 함께 사과와 재발방지를 요구하며 <공인단기·스콜레 웹디자이너 과로자살 대책위원회>에 적극 결합하여 1인시위, 추모행동 등을 함께했습니다. 그러한 결과 에스티유니타스로부터 지난해 7월에 사과와 재발방지를 약속하였습니다.

지난 16일, 근로복지공단에서 이를 업무상 재해로 인정하였습니다. 과중한 업무·야근·직장 내 괴롭힘·근로감독 요청의 좌절 등이 스트레스로 작용하였다는 겁니다. 청년유니온도 이러한 결정을 환영하며, 업계의 관행을 바꿔나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랍니다. 아울러 에스티유니타스가 약속한 재발방지 대책이 지켜져야 할 것입니다.

 지난 대책위 주요활동
– 릴레이 1인시위 (2018.4~7.3)
web.facebook.com/82WebDesigner/posts/219254878706548
– 스탑 플래시몹 (2018.5.18)
web.facebook.com/y.union1030/posts/1829502207070051
– 공식사과 및 재발방지 약속 (2018.7.12)
web.facebook.com/y.union1030/posts/1898947196792218

 관련 기사
– [여성신문] “동생은 죽기 전날, 출퇴근시간이 담긴 교통카드 기록을 건넸다” (2018.4.5)
www.womennews.co.kr/news/articleView.html…
– [오마이뉴스] “그녀는 오늘, 살아있을 수 있었습니다” (2018.5.19)
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
– [한겨레] “과로자살은 회사의 폭력”…언니는 포기하지 않았다 (2018.7.13)
www.hani.co.kr/arti/economy/it/853238.html
– [경향] 온라인 강의업체 웹디자이너 ‘과로자살’, 산재 인정 (2019.10.24)
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

에스티유니타스1.jpg

에스티유니타스2.jpg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