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달, 청년유니온에서는 경남청년유니온과 함께
조합원 현장발굴 뉴딜일자리 ver.을 진행했었는데요😋
창원에 가서 경남조합원들과 함께 오프라인으로 모임을 진행하기도 했고
전국의 조합원들을 대상으로 온라인으로도 모임을 진행했습니다!
그동안 뉴딜일자리에 대해 이야기할 자리가 없었구나,
정말 할 말은 많았지만 하지 못했던 거구나! 하는 생각이 많이 들었어요.😥
모임에서 어떤 이야기가 나왔는 지 궁금하셨죠??😏
그래서 준비했습니다!
‘뉴딜일자리, 어떤 이야기를 나눴나요?’ 후기 카드뉴스📰

귀한 경험담을 나눠주신 13명의 참여자 분들께
다시 한 번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덕분에 풍성한 모임을 진행할 수 있었어요!
앞으로도 청년유니온에서는 조합원님들을 찾아가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의제를 발굴하며 활동해나가겠습니다.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드려요😘
참고로 다음 지역은 대전이래요(속닥)

[카드뉴스 내용]

슬라이드1
2021 현장발굴을 위한 조합원 모임 with 경남
뉴딜일자리, 어떤 이야기를 나눴나요?
뉴딜일자리 참여자 수다모임 후기

슬라이드2

뉴딜일자리, 하고 싶은 말은 많았는데 할 수 있는 곳이 없었다!

2회에 걸쳐 진행된 뉴딜일자리 참여자 수다모임, 총 13명의 참여자와 함께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창원에서 오프라인으로, 전국에서 온라인으로 진행되었는데요. 어떻게 진행되었는지 함께 둘러볼까요? (포스터 이미지)

슬라이드3

뉴딜일자리, 어떻게 참여하게 되었나요?

“(직접일자리 사업에 대해 어쩌다 알게 된 후) 취약계층, 청년들에 대해 방임 하지 않았구나, 정부가. 그나마 다행이구나~ 버려지지 않았다는 느낌을 받았어요.”
참여자들의 대부분은 각자의 관심 영역에서 활동방향을 찾던 중 뉴딜일자리로 일을 시작하는 경우가 많았어. 그 밖에도 생계의 이유와 지인의 추천이 있었습니다.

슬라이드4

뉴딜일자리를 통해 일경험을 하면서 들었던 고민은?

교육/멘탈케어/소통창구/역량강화/뉴딜담당자와의 소통/ 건의사항에 대한 피드백/ 사업장 평가구조 / 소속감 / 진로탐색 / 행정서류 / 네트워킹 / 진로상담 / 사무공간 및 환경 / 짧은 기간(창원 11개월) / 사고발생시 문제해결 / 뉴딜일자리 사업에 대한 사업장의 낮은 이해도 / 채용연계 / 사수

(키워드가 순서대로 크기를 달리해 배치되어있음)

슬라이드5

그래서 제안합니다

교육

“사장님 눈치보여서 교육에 못가기도 하고…. 사업주에 대한 일자리사업교육이 필요한 것 같아요.”
뉴딜일자리 참여자들에게는 1대1 진로상담에서부터 실제 사업장에서 일하고 있는 직무교육까지의 체계적인 교육시스템을!
뉴딜일자리 참여사업주에게도 사업에 대한 이해와 참여자를 이해할 수 있는 교육프로그램을 필수이수 하도록 해요.

슬라이드6

멘탈케어

“뉴딜일자리 참여 청년들은 계약기간 중 3회나 한달에 한번 정도 연계하고 있는 마음상담소에서 무료로 상담받을 수 있도록 열어놓으면 어떨까요?”

많은 청년들이 취업의 디딤돌로서 뉴딜일자리 정책에 참여하고 첫 일경험을 하기도 해요. 이때 필요한 멘탈케어 프로그램을 연계하면 체계적인 교육시스템이 완성!

슬라이드7

네트워킹

“저는 이런 자리 하나하나가 소중하게 느껴지거든요. 또래 청년분들을 만나서 이야기할 수 있는 시간 하나하나가 귀한 것 같아요.”

뉴딜일자리 정책에 참여하며 ‘나만 이런가?’ 싶을 때가 있죠. 일을 하면서도 비슷한 직무의 참여자들에게 어떻게 일하고 있는지, 꿀팁이라도 듣고 싶잖아요~
참여자들이 서로 상황을 공유하고 소통할 수 있는 네트워킹 자리가 많이 만들어졌으면 좋겠어요.

슬라이드8

소통창구

“저는 종종 건의사항을 넣었는데요. 늘 피드백이 없었어요. 우리와 대화에 참여할 의지를 보여줬으면 좋겠어요.”
참여자들간의 소통 뿐만 아니라 뉴딜일자리 사업 담당자들과도 소통하고 싶어요~ 우리 모두가 서로 자료도 공유하고 소통도 할 수 있는 뉴딜일자리 포털이 있으면 어떨까요?
이 포털에서 너무 많은 행정서류들도 간단하게 처리할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

슬라이드9
“어쨌든 뉴딜일자리가 저에게 큰 의미였던 것은, 제가 가지고 있는 사회적 가치에 대해 돈을 받으며 일을 할 수 있다는 것 그 자체만으로도 저에게는 기적이었습니다.”

누군가에게는 생계의 수단이었고 누군가에게는 기적이었던 뉴딜일자리 정책. 이제 곧 10년을 맞이하는 시점에서 청년들에게 어떤 정책으로 남아야할까요?
앞으로도 청년유니온에는 조합원들을 찾아가는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바꿔나가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다음에 또 만나요!

답글 남기기